메뉴 건너뛰기

photo essay  l 

  • 콘셉트
  • Oct 15, 2019
  • 69
  • 첨부 3

화가의 아침


화가의 아침

스몰스몰 찾아온 달 아래에

마음 아팠던 어제 밤 몽롱한 꿈을 잔인하게 지워버린 그 햇빛은 조금 전 저 너머로 사라지더라

걷는 사람들, 뛰는 사람들, 농부의 호미 소리 그런 모습들이 사라지면서 다시 찾아온 저 달

잔안하지만 상쾌한 그 빛 이 사라지고 달콤하지만 슬픔의 까망 속 그 달 빛이 나를 뒤 쫒는다.


그렇게 나비의 날개짓의 파장처럼 반복되는

그 아침

화가의 아침

찬란한 해가 뜨고

이내 닫친 ..., 뭘 먹지 








화가의 아침 곶감


화가의 아침 일출




서울특별시 강서구 양천로 551-24 강서한화비즈메트로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