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photo essay  l 

강화읍에 위치한 사적 제132호. 몽고의 침입으로 고려가 강화도로 임시 거처로 당시 축성되었다. 원래 내성·중성·외성으로 구성되어 있었다. 1234년에 규모를 갖춘 궁궐의 내성으로 축성 되었다. 중성과 외성은 그 이후에 축조되었다.


강화산성 동문 망한루


고려시대의 강화 내성에는 고려 궁궐과 관청이 들어서 있었는데, 그 규모나 배치를 모두 송도와 비슷하게 하였다. 1259년 몽고의 요구로 내성이 헐리게 되었고, 외성도 허물었으며 1270년)에는 궁궐도 헐렸다.


강화산성 동문


1627년 정묘호란에 인조가 잠시 피난했으며, 1636년 병자호란 때 봉림대군 등이 피난했다. 이후 수차에 걸쳐 강화성을 개축하여 화강암의 석성으로 바꾸고 여장도 설치하여 4개의 성문과 4개의 암문, 남·북·서쪽의 장대와 2개의 수문 등의 시설을 갖추었다.



강화산성 강화도 강화군


강도지(江都誌)』에 의하면 강화의 성은 내성, 중성, 외성의 3중 방어 체계로 이루어졌다. 내성은 둘레 약 1.2㎞의 길이로 쌓은 토성으로 1234년(고종 28) 1월부터 축조되었다. 중성은 둘레 약 9㎞의 길이로 쌓은 토성으로 1250년(고종 37) 내성을 지키기 위하여 축조되었다. 외성은 강화도 섬을 두른 토성으로 1233년(고종 29)부터 쌓기 시작하여 1237년에 일차 완성되었다.

<참고자료 - 다음 팁>


강화산성


최근 중국이 사드배치를 취소하라고 하는등의 요구를 볼 때 역사는 늘 이렇게 반복 되나 보다. 다행히 과거와 다른 국력이 있어 그나마 다행이다.


올려진 사진들은 강화 산성 중 동문에 해당한다.


강화산성 망한루

강화산성 망한루



강화산성 망한루


강화도 강화군 강화산성


IMG_1023_1200.jpg

서울특별시 강서구 양천로 551-24 강서한화비즈메트로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